[행복 마음 ♬♪-----]/♥.....이해인님

나의 시편들

★러블ㄹ1정숙★ 2012. 8. 14. 11:43
  

나의 시편들 - 이해인 세상에 발표되지 않은 나의 시편들이 오밀조밀 숨어 사는 책상 서랍에서 싱싱한 과일같은 행복을 꺼내 먹습니다 남에게 읽히지 않은 시들은 싫증이 나지 않은 무구한 얼굴 아무도 소유한 일 없는 귀한 보석을 손에 쥔 듯한 느낌 어쩌면 갇혀 있어 더욱 소중히 느껴지는 나의 언어들을 날마다 포옹하며 사는 기쁨이 있습니다 그들과 함께 살아가는 것만으로도 이 세상 모두를 얻은 듯 행복하고 감미롭습니다.

'[행복 마음 ♬♪-----] > ♥.....이해인님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라일락 꽃  (0) 2013.04.30
봄 아침   (0) 2013.03.06
3월에   (0) 2012.03.02
겨울 산길에서   (0) 2012.01.19
슬픔이 침묵할 때  (0) 2012.01.12